제6회 일요연구반1 2020년 9월 13일 오전12시개강 등록신청안내

최고관리자 0 139
제6회 일요연구반1  2020년 9월 13일 오전12시개강 등록신청안내 
        연구반교재  바딜런 척추교정치료학(영문출판사) 10%할인 구입신청하실 분은 실명을 기재하여 댓글로 신청하세요

■ 등록회원부담금  118만원         
●입금계좌번호는 농협 302-1097-4365-61 오승길(연구반 신청입금계좌번호는 PIC신청계좌번호와 구별되니 유의하세요) 
●PIC 전체 과정 수료자 또는 수료예정 회원만  등록신청할 수 있습니다
 
1) 7월 30일 등록마감일까지 전액입금자 1만원할인 ----------------------------- 117만원.
 
2) 2회분납 입금자  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 118만원
    7월 30일 등록마감일까지 1차분납금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 60만원,
    8월 30일까지 2차분납금 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 58만원
    ●분납약정일까지 분납금을 입금하지 않으면 과징금1만원추가하여 입금하셔야 됩니다


■ 등록신청자격자
  연구반은 다음과 같이 신청자격에 제한을 두고 있으니 양해하여 주시기 바랍니다.

  1순위; PIC1-6  전과정 6개를 모두 수료한 자
  2순위; PIC1-6  전과정에서 5개 과정을 수료하고 수료하지 못한 1개 과정을 등록입금한 자
 
 ■  연구반 연구과제(매월 셋째 일요일, 10시간씩, 7개월 교육) :
    측만증, 자세교정, 척추관절기능부전으로 인한 통증치료에 필요한 관절가동/추력기법을 연구과제로 하고,
    카이로프락틱과 오스테오패틱을 비교분석하여 진단 / 치료기법을 습득하게 한다. 

 ■ 교재 및 연구목표
    바딜런 척추교정치료학(영문출판사)를 주교재로 하고  카이로프락틱과 관련된 복사물과 비교하며 
    척추 / 골반 관절기능부전을 회복시키는데 이용되는 근에너지척추교정기법과 고속저폭추력척추교정기법의
    실기적용완성을 목표로 하여 척추교정도수전문치료사 자격을 취득할 수 있게 하다.

 ■ 교육강사 ; 오승길 박사(국내최초 척추교정 박사학위논문, 경희대학교 2001년)
                  척추교정도수전문물리치료사(면허번호505, 임상경력20년, 교수경력15년)
                  20년간 척추교정기법 실기/이론 전담강의
                  서울보건대학 물리치료과 교수, 학과장역임
                  전 경희대학교 체육대학원 초빙교수
                  전 한국체육대학교 대학원 초빙교수
                  전 경희대학교 스포츠의학과 초빙교수
                  전 경기대학교 대체의학대학원 초빙교수 
         
 ■ 연수교육반 구성 및 교육시간(매월 2째 일요일, 오전 11시 30분 - 오후 6시 30분(420분), 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1회 50분수업 8.4시간씩, 총 7회 60시간 , 7개월)

  일요반; 9월 13일개강--- 2021년 3월 14일 종강
       
          9월13일,    10월11일,      11월 8일,    12월13일,  2021년 1월10일,    2월14일,    3월14일
          오전11시 30분부터  오후 6시 30분까지(420분, 휴식시간 없이 50분수업 8.4시간 교육) 


■등록기간: 5월 15일부터  7월 30일까지
               
● 자세한 문의는 02-871-7737(전화걸고 핸드폰과 연결될 때까지 기다려주세요)
● 등록신청에 관한 사항은 학회 홈페이지 연수원소식사이트에 자세한 내용이 있으니 참조하세요

●교재는 강의개시일에 배포합니다(교재대금 별도).

●강의장소: 서울시 관악구 남부순환로 1670(신림동10-626) 학회 연수원(www. kasmpt.com) 찾아오는길을 클릭하여 약도를 참조하세요

Comments